인기 높은 한옥스테이 명소들 – Các địa điểm Hanok Stay hấp dẫn

한옥스테이는 한옥을 동경하면서도 실제로 한옥에서 살 수 있는 여건이 되지 않는 사람들이 잠시라도 묵으며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기회이다. 올해 초 인기 연예인들이...

(거제도) 엔진은 웅웅거리고……Tiếng động cơ rền vang (Du lịch đảo 거제도)

한반도 남단에 위치한 거제도는 대한민국에서 제주도 다음으로 큰 섬이다. 임진왜란, 한국전쟁의 뼈아픈 흔적이 세월 속에 고스란히 새겨진 곳인 동시에 아름다운 바다 경치와 풍광을, 그리고...

자연과 힐링 – Nghỉ dưỡng cùng thiên nhiên

국립공원 Vườn Quốc gia 한국은 자연 생태계와 자연·문화경관을 보전하기 위해 나라에서 국립공원을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지정 요건이 까다로운 만큼 국립공원은 자연생태계, 자연경관, 문화경관 등을 한꺼번에...

식도락 여행 – Du lịch thưởng thức ẩm thực

광장시장 - Du lịch chợ truyền thống Kwangjang 한국의 먹거리 문화를 제대로 경험하기 위해서는 전통시장을 방문해야 한다. 푸근한 시장 분위기 속에서 현지인들이 좋아하는 한국 음식을...

전통과 현대의 조화 – Sự kết hợp giữa truyền thống và hiện đại

한국의 유명 관광지 중에는 역사적으로 의미가 깊은 문화유산에 현대적인 가치를 부여하거나, 반대로 현대적인 공간에 전통적인 요소를 가미한 경우가 많다. 한국인에게는 귀중한 문화유산인 동시에 활력이...

사유의 시공간에 이르는 여정 – Hành trình đi đến cõi suy ngẫm

입구는 좁고 통로는 어둡다. 어둠 속에서 스며 나오는 빛은 좀처럼 조도를 높이지 않는다. 시간의 발걸음이 느려진다. 왼쪽 벽에서 희뿌연 빛이 기척을 보낸다. 광대하고 단단한...

영주, 세상의 끝과 시작 – Yeongju, bắt đầu và kết thúc của thế giới

두 개의 큰 강의 발원지이자, 두 국가의 시작과 끝을 기억하는 땅 영주에는 헤어지는 시간을 늦추는 굽고 낮은 다리와 신비한 전설을 간직한 뜬 바위가 있다....

섞인 시간의 단맛 – Vị ngọt thanh của những lớp thời gian trộn lẫn...

전라북도 군산은 주변에 드넓은 평야가 펼쳐 있어 전국에서 가장 많은 곡식을 실어 나르던 곳이다. 부흥과 약탈의 허브가 됐던 이 항구 도시에는 역사의 흔적들이 많이...

문화예술을 품은 서촌의 시간 속으로 Bước vào thời gian của Seochon, nơi lưu giữ...

왕이 거닐던 옛 산수화 속 동네, 식민지 암흑시대 한 호리한 시인이 몸을 웅크린 채 저항시를 쓰던 동네, 서울의 옛 도심 빌딩 숲 한가운데 한옥이...

경주, 천년 수도의 아름다운 파동 Sóng âm tráng lệ của thủ đô ngàn năm...

오랜 역사와 문화의 아름다움을 잘 간직하고 있는 도시, 땅을 파면 문화재가 나오는 바람에 공사가 중단된다는 고대 왕국의 수도. 경주는 남아있는 유적과 유물들을 통해 찬란했던...

해남, 시작과 끝이 공존하는 땅 – Haenam, Nơi bắt đầu và kết thúc cùng...

‘땅끝’이라는 이름으로 널리 알려진 해남은 곳곳에 아름다운 경관의 산들과 유서 깊은 사찰들이 자리 잡고 있어 많은 이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곳이다. 한반도 서남단에 위치한 이...

어느 길에 관한 명상 Mặc tưởng về một con đường (송광사와 선암사)

한국 불교가 선을 중시한다는 의미에서 조계산은 역사적으로 큰 의미를 지닌다. 한반도 서남단 전라남도 순천에 위치한 이 산의 동쪽과 서쪽에 자리 잡고 있는 송광사와 선암사는...

고창, 위대한 씨앗이 움트는 고장 – Gochang, vùng đất nảy mầm những hạt giống...

전라북도 고창 일대는 아름다운 자연 경관과 가슴저린 슬픈 역사를 간직한 고장이다. 빨간 동백꽃이 핀 이른 봄 날, 한국 농민운동의 큰 발자취가 남아 있는 땅으로...

과거와 미래의 시간이 뒤엉킨 땅 – Vùng đất nhọc nhằn giữa quá khứ và...

조선 시대 서울에서 출발하여 동북 변방 함경도 경흥(慶興)에 이르는 유일한 교통로였던 경흥대로 – 지금은 그 일부가 국도로 사용되고 있지만, 그마저 의정부와 철원을 지나 군사분계선...

여주 – 지혜의 눈으로 보는 ‘보이지 않는 땅’ Yeoju – Vùng đất vô hình...

서울에서 자동차로 1시간 거리에 있는 여주는 한반도의 중앙에 위치한다. 남한강이 가로지르고 있어 예로부터 수운(水運)을 이용한 미곡 집산지였으며, 지금도 이곳에서 생산되는 쌀은 품질이 좋기로 유명하다....

모든 고향의 이름은 밀양이다 Mọi tên gọi của quê hương đều là Miryang

밀양은 인구 10만 8천여 명의 작은 내륙 도시이지만, 오랜 역사를 지닌 교통의 요충지이기도 하다. 부산광역시로부터 북서쪽으로 약 47 킬로미터 거리에 있는 밀양은 서울에서는 자동차로...

주목할 만한 섬, 서해 5도 Năm hòn đảo nổi bật ở biển Tây (백령도,...

38선 바로 남쪽에 위치한 ‘서해 5도’는 군사적으로 매우 민감한 곳이어서 남북한 간 문제가 떠오를 때마다 어김없이 뉴스에 등장한다. 북한 땅을 바로 코앞에 마주 하고...

문경의 세 갈래 고갯길 Ba nhánh đường đồi ở Mungyeong

새도 날아 넘기 힘든 고개. 남쪽으로부터 쳐들어 오는 적을 막아 수도권을 지키기 위한 국방의 요새. 문경 새재가 불러오는 단상들이다. 예로부터 영남 지방의 관문 역할을...

정조를 따라 화성을 걷다 Theo chân vua Jeongjo đến thành Hwaseong

서울에서 남쪽으로 약 20㎞가량 떨어져 있는 수원은 인구 약 120만의 경기도청 소재지이다. 경기도에서 가장 큰 도시이기도 한 수원의 구도심을 둘러싸고 있는 화성은 조선 후기...

그가 아직도 초천을 떠나지 못하는 이유 – Lí do Jeong Yak-yong vẫn chưa thể...

19세기 말 개혁 군주 정조와 함께 조선의 부흥을 꿈꾸며 인문, 과학 등 여러 분야에서 비판적 지성과 실천을 주장했던 정약용. 올해는 그가 18년의 유배 생활에서...
error: Content is protected !!